영화 창의도시 부산

부산 전경

서양 문화의 이른 영향으로, 부산은 영화 산업에 깊은 뿌리를 가지고 있으며, 한국에서 영화를 최초 개봉한 도시로 알려져 있습니다. 부산은 산, 강, 그리고 바다를 비롯한 아름다운 자연 환경을 지닌 도시이며, 이는 부산이 영화뿐만 아니라 한국을 넘어 전세계 유수의 tv 프로그램의 촬영지로 각광받게 하였습니다.

최근 수십 년간, 부산은 아시아 영화영상산업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창조적 허브’로 발전해왔습니다. 지속가능한 발전에 초점을 두고, 부산은 영화제작 환경 개선, 새로운 R&D 회사 설립 및 유치 등을 통하여 영화 관련 인프라를 강화해왔습니다.

1996년에 첫 발을 내딘 부산국제영화제는 아시아 최고의 영화제로 자리매김했습니다. 세계적 수준의 인프라와 전문적인 인적 자원과 함께, 현재 부산은 영화 산업의 모범 사례(standard setter)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부산국제영화제의 성공적인 성장을 기념하기 위하여 설립된 부산 영화의전당은 영화도시로서 부산을 상징하고 있습니다. 1999년 설립된 부산영상위원회는 기획, 제작, 배급 등 영화 제작 과정을 아우르는 완벽한 영화 제작 네트워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2014년 유네스코 영화 창의도시로 지정된 이래, 부산은 타 가입도시와 영화제 교환프로그램, 영화 인력 양성을 위한 국제적 협력 프로그램, 시민과 학생들을 위한 영화 교육, 타 분야 가입도시들과의 협업 등의 협력사업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이는 부산이 지닌 아시아 영화 네트워크 프로그램을 국제적 수준으로 성장하게 해주었습니다. 나아가 부산은 유네스코 영화 창의도시 네트워크 관계자를 포함한 모든 이들이 문화적 지능을 함양할 수 있도록, 부산이 지닌 창의적 활동에 접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화 창의도시로서, 부산이 지니는 부가 가치

모두를 위한 영화 창의도시 부산이 되고자 한다. 이는 부산에 있는 모든 이들이 영화 산업으로부터 창조, 제작, 배급, 영화 향유 등에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보장함을 의미한다. 또한 모든 연령층과 사회적 계층의 부산 시민들이 다양한 영화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동등한 기회를 보장하며, 이와 동시에 창의적, 사회적, 경제적 기회를 보장해 줄 수 있는 물적 인적 인프라를 보장하고자 한다. 나아가, 영화, 관광, 레저 산업에 보다 더 지원하고, 타 가입도시와 경험, 지식 자원 공유를 통한 관계를 발전시킴으로써, 부산의 창의산업을 육성시킨다.

NEWS LETTER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세요

TAGS
영화 영화의전당 시민프로그램 유네스코 네트워킹